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미디어가본고신

고신대복음병원, 가정의 달 맞아 환우와 함께하는 음악회 개최 등록자 : 운영자 / 등록일 : 2016.06.22 am 09:18:44 / 조회수 : 1421

고신대복음병원, 가정의 달 맞아 환우와 함께하는 음악회 개최

- 피아니스트 김희재 초청, 환우들에게 치유 선사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임학)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믿음으로 사랑으로 함께 해 준 당신이 고맙습니다를 표어로 정하고 2일 정오 피아니스트 김희재를 초청하여 환우와 함께하는 음악회를 개최했다.

 

김희재는 창원 상남초등학교, 창원 토월중학교, 부산예술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독일 라이프치히 국릭음악대학에서 공부했다. 김희재의 피아노 연주는 빼어난 기교와 힘이 실린 건반으로 확실한 팬층을 형성하고 있다.

 

또한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 9월 제 18회 리즈 국제 피아노 콩쿠르(Leeds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에서 2위로 입상하였으며, 할레오케스트라(Hall’e Orchestra Prize) 특별상을 받았다. 2014년에는 산마리노 국제콩쿠르 3, 서울국제음악콩쿠르 6, 2013년 마리아 카날스 국제음악콩쿠르 3위 등의 다수의 국제대회 수상 경력이 있다.

 

이 날 로비를 지나다 강렬한 피아노 선율에 매혹되어 무대를 감사한 김 모씨(56·환자)검사 결과를 살피러 병원을 방문했는데 멀리서도 들리는 웅장한 피아노 소리에 매혹돼 로비까지 오게 됐다검사 결과가 좋지 않아 마음이 무거웠는데 좋은 연주곡에 걱정을 날려버릴 수 있었다며 연주자인 피아니스트 김희재 씨와 병원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고신대복음병원은 주기적인 문화공연을 통해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병원식구 뿐 아니라 지역민들을 위한 문화 공간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실제로 병원에서 오랜 투병으로 심신이 지친 환자들에게 문화공연을 통한 마음의 회복은 치료의 의지와 긍정적인 마음을 갖게 하는데 효과적이다. 이 때문에 효과적인 치료를 위해서라도 문화공연을 접하는 것은 중요하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고신대복음병원은 음악공연이나 미술 전시를 통한 환자들의 몸과 마음의 균형 치료를 강조해왔다. 고신대복음병원 관계자는 외래진료시설에 대한 리모델링과 운영체제 개선을 통한 쾌적한 환경 조성, 음악과 미술이 있는 힐링 공간 운영을 통해 환자들에게 최상의 치유경험을 제공하는 병원으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

 

[2016.05.03. 메디포뉴스, 의약뉴스, 보건뉴스, 아시아투데이, ()거제타임즈, 후생신보, 의계신문, 시사우리신문, 이뉴스투데이, 메디컬투데이, 크리스천투데이, 데일리한국]